This Theme Supports a Custom FrontPage

창원시립합창단 헤어스프레이 리허설 더빙

창원시립합창단 헤어스프레이 리허설 더빙

창원전국그랑프리합창제를 축하하기 위해 준비하는 프로그램 중 헤어스프레이가 있습니다. 본 연주에 들어가기 위해 리허설 더빙이 있었는데요. 안무라던가 악기 준비를 위해 한 번씩 꼭 하는 녹음입니다.  매력적인 음악을 미리 한 번 들어볼까요? ㅎㅎ 창원시립합창단 박지현-Alto(4번째 트랙) 선생님의 독특한 저음이 두드러지는 재밋는 음악이 나왔네요. Hairspray-01 Hairspray-02 Hairspray-03 Hairspray-04 Hairspray-05

갈매기 / 천상병

갈매기 / 천상병

그대로의 그리움이 갈매기로 하여금 구름이 되게 하였다 기꺼운 듯 푸른 바다의 이름으로 휜 날개를 하늘에 묻어 보내어 이제 파도도 빛나는 가슴도 구름을 따라 먼 나라로 흘렀다 그리하여 몇 번이고 몇 번이고 날아오르는 자랑이었다 아름다운 마음이었다

마드리드 호텔 602호 / 이재성

마드리드 호텔 602호 / 이재성

마드리드 호텔 602호 / 이재성   독한 럼주병이 부딪치는 소리가 들린다. 하급선원들이 돌아온 바다와 떠나갈 바다를 위해서 건배를 하는 사이 호텔 602호는 마스트를 세우고 바다 위에 떠있다. 아니 이미 항진 중인지도 모른다. 바다에서 허무, 낡은 시집의 행간, 해무는 같은 색이다. 점점 깊어지는 밤의 해무 수시로 무적이 길게 혹은 짧게 울리고 J는 아직 조타륜을 잡고 자신의더 보기마드리드 호텔 602호 / 이재성[…]

무명전사(無名戰死) / 천상병

무명전사(無名戰死) / 천상병

무명전사(無名戰死)   지난날엔 싸움터였던 흙더미 위에 반듯이 누워 이즈러진 눈으로 그대는 그래도 맑은 하늘을 우러러 보는가   구름이 가는 저 하늘 위의 그 더 위에서 살고 계신 어머니를 지금 너는 보는가   썩어서 허무러진 살 그 살의 무게는 너를 샐각하는 이 시간 우리들의 살의 무게가 되었고   온 몸이 남김 없이 흙 속에 묻히는 그때부터더 보기무명전사(無名戰死) / 천상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